30일 오후 2시20분쯤 발화 추정.

30일 오후 경기 화성시 향남읍의 한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인한 화재가 발생해 연기가 치솟고 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연합뉴스]
30일 오후 경기 화성시 향남읍의 한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인한 화재가 발생해 연기가 치솟고 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연합뉴스]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30일 오후 2시 22분쯤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제약공단 내 화일약품 공장에서 폭발로 인한 화재가 발생했다.

의약품 공장에서 폭발음과 함께 검은 연기가 보인다는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40여대와 소방관 등 90여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소방당국은 오후 2시 49분쯤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인 대응 1단계를 발동했다.

현재까지 4명이 가벼운 부상을 입은 것으로 파악됐으며, 건물 내부에 근로자 3명이 고립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건물은 지상 5층 지하 1층에 연면적 2,741㎡로 불이 난 곳은 지상 3층인 것으로 파악됐다.

매경헬스에 여러분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억울한 혹은 따뜻한 사연을 24시간 기다립니다.
이메일 jebo@mkhealth.co.kr 대표전화 02-2000-5802 홈페이지 기사제보

저작권자 © 매경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