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쥬의 심전도 원격 플랫폼 ‘하이카디’ 독점으로 판매

동아에스티(대표이사 사장 김민영)는 전날 메쥬와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HiCardi)’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김민영 동아ST 사장(왼쪽)과 박정환 메쥬 대표가 4일 동아ST 본사에서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HiCardi)’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 = 동아ST 제공
김민영 동아ST 사장(왼쪽)과 박정환 메쥬 대표가 4일 동아ST 본사에서 심전도 원격 모니터링 플랫폼 ‘하이카디(HiCardi)’ 국내 판권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 = 동아ST 제공

이번 협약에 따라 메쥬는 심전도 원격 플랫폼 ‘하이카디’, ‘하이카디플러스’, ‘라이브스튜디오’를 동아에스티에게 독점적으로 공급한다.

하이카디는 모바일 생체신호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웨어러블 패치와 스마트폰을 활용해 언제, 어디에서나 실시간으로 다중 환자의 심전도, 심박수, 체표면 온도, 호흡 등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메쥬의 기술력과 동아에스티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양사가 지속적으로 협력해 긍정적인 시너지를 창출해 나가겠다"며 "심장질환 환자들이 병원 방문없이, 편리하게 심전도 데이터를 병원에 전송하고 확인하여 더 나은 삶을 사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메쥬는 웨어러블 심전도 패치와 다중 환자를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이다.

매경헬스에 여러분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억울한 혹은 따뜻한 사연을 24시간 기다립니다.
이메일 Hnews@mkhealth.co.kr 대표전화 02-2000-5802 홈페이지 기사제보

저작권자 © 매경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