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싶냐] 등, 가슴에 여드름 나는 이유

우측으로 넘기세요

어느날 갑자기, 누구나 한 번쯤은 경험하게 되는 여드름. 흔히 여드름은 얼굴에 나지만 등이나 가슴 등 몸에서도 볼 수 있다. 심한 경우에는 여름철 수영복이나 노출이 있는 옷을 입지 않는 사람들도 있다.

그렇다면 여드름이 왜 가슴이나 등에서 나는 걸까?

이현주 강북삼성병원 피부과 교수는 "여드름은 피지선과 모낭의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라며 "따라서 피지선이 밀집되어 있는 얼굴에 가장 흔하게 생기고, 등과 가슴 같은 다른 부위에도 발생한다"고 전했다.

이어 이 교수는 "과다한 우유 및 유제품 섭취가 여드름과 연관성이 있을 수 있다는 연구가 있다"며 "이는 안드로겐과 피지선 세포의 활성을 높이고 이것이 여드름을 일으킬 수 있다"고 덧붙였다.

등과 가슴의 여드름 개선을 위해서는 식생활 개선 뿐만 아니라 세정도 중요하다. 오일이나 향료가 들어간 바디워시를 피하고, 각질을 연화해주는 아하(AHA) 성분이 들어간 제품 사용이 좋다.

매경헬스에 여러분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억울한 혹은 따뜻한 사연을 24시간 기다립니다.
이메일 Hnews@mkhealth.co.kr 대표전화 02-2000-5802 홈페이지 기사제보

관련기사

저작권자 © 매경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