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이후 격리 해제된 확진자 대상...감염취약 시설 밀접접촉자는 읍면동 사무소에서

사진 = 질병관리청
사진 = 질병관리청

코로나19 확진으로 입원‧격리 시 지원하는 생활지원비를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게 된다.

행정안전부와 질병관리청은 13일부터 정부24 누리집 또는 모바일앱을 통해 코로나19 확진자에 대한 ‘생활지원비 신청 온라인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생활지원비는 코로나19 입원‧격리자 중 유급휴가를 제공받지 못한 격리자에게 지급하는 지원금으로 그동안 읍면동을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 전자우편 등을 통해 신청할 수 있었다. 그러나 내일부터 격리가 해제된 확진자는 정부24에서 코로나19 생활지원비를 신청하면 된다. 

확진자 외에 감염취약 3종(요양병원·시설 등)의 밀접접촉자는 기존과 동일하게 주민센터 방문 등 통해 신청해야 한다. 코로나19 격리해제 정보가 없는 국민은 신청할 수 없다.

생활지원비 신청에 필요한 항목은 관련 시스템 간 정보가 연계 돼 별도 구비서류 등을 첨부할 필요가 없다. 주민등록상 동일세대 내 가족이 확진된 경우도 신청에 필요한 정보를 자동 제공하므로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다.

다만 확진자가 근로자인 경우는 유급휴가를 제공 받지 못했음을 증빙하는 ‘유급휴가 미제공 확인서’를 첨부해야 한다.

또 지난달 11일 이후 격리된 확진자는 보건소에서 보낸 휴대전화 문자메시지 외에 격리통지 및 격리 해제 사실확인 문서가 필요한 경우 정부24에서 온라인 발급이 가능하다.

매경헬스에 여러분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억울한 혹은 따뜻한 사연을 24시간 기다립니다.
이메일 Hnews@mkhealth.co.kr 대표전화 02-2000-5802 홈페이지 기사제보

저작권자 © 매경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