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싶냐] 천식 환자가 운동하기 위해서는?

우측으로 넘기세요

천식은 기관지 염증에 의해 기관지가 좁아져 심한 기침이나 쌕쌕대는 숨소리가 들리는 천명, 호흡 곤란 등이 발생하는 질환이다. 반복적이고 발작적으로 나타나기 때문에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준다. 

그렇다면 천식 환자는 운동을 할 수 없는 걸까?

이화영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알레르기내과 교수는 "천식 환자도 운동을 할 수 있다"며 "천식 환자에게 운동이 폐기능이나 천식 증상 자체를 호전시킨다고 볼 수는 없지만 운동은 심혈관 질환의 위험성을 감소시키고 전반적으로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다"고 전했다.

천식 환자들에게 추천할 만한 운동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 교수는 "어떤 특정한 운동을 다른 종류보다 권장한다는 근거는 없고, 규칙적으로 적당한 신체 활동을 유지하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만약 운동 후 천식 증상의 악화를 경험했다 하더라도 평소 꾸준한 유지치료를 통해 증상을 줄일 수 있다"며 "운동에 의한 천식 증상은 운동 전 준비운동과 속효 흡입 베타2 항진제 또는 운동 전 저용량 흡입 스테로이드/포모테롤 복합제 사용을 통해 조절할 수 있으므로 꾸준한 신체활동을 권장한다"고 덧붙였다.

매경헬스에 여러분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억울한 혹은 따뜻한 사연을 24시간 기다립니다.
이메일 Hnews@mkhealth.co.kr 대표전화 02-2000-5802 홈페이지 기사제보

관련기사

저작권자 © 매경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